4살난 사내애가 베이비 시터를 샷건으로 쏴


미국 오하이오 주 잭슨에 있는 이동식 주택 단지에서는 지난 4일 동네 어린이들을 모아놓고 돌보고 있던 청소년들 몇 명이 어린 아이가 발사한 샷건에 부상을 입는 기이한 사고가 발생했다.

경찰 조사에 따르면 베이비시터 나단 비버스(18)이 돌봐주던 어린 사내애(4)의 발을 실수로 밟자 아이가 옷장으로 가서 샷건을 가지고 나와 나단에게 발사했다.

팔에 총상을 입은 나단과 그의 친구들은 경미한 부상을 입고 병원에 가서 치료를 받았는데 아이는 너무 어려서 입건되지 않았다.






(c) 웹진 괴물딴지 1999-201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