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교사가 학급 학생들 앞에서 스트립쇼를 해


헝가리 서부 잘라거스제그에서는 한 중학교 여교사가 학생들 앞에서 내의를 벗은 후 브래지어를 풀고 가슴을 보여주고 바지를 벗어 하체를 보여줘 물의를 빚었다고 선이 보도했다.

15세 연령의 남학생들은 아름다운 20대 독일 여선생의 대담한 행동에 놀랐는데 한 학생은 휴대폰으로 광경을 촬영까지 했다.

이 사실을 안 다른 교사들과 학부형들은 학교장에게 여교사를 당장 해고하도록 압력을 넣었으나 교장은 여교사에게 경고하는 것으로 충분하며 이 일로 유능한 여교사를 그만 두게 할 수는 없다고 말하고 당신들이 해변에서 늘 보는 정도보다 더 하지 않은 정도를 보였을 뿐이라고 주장했다.






(c) 웹진 괴물딴지 1999-201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