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 경찰이 시내를 5시간 활보했는데 눈치를 못 채


미국 시카고에서는 24일 14세 청소년이 경찰 제복을 입고 거리를 활보하며 순찰 임무를 5시간이나 수행했으나 순찰차 경관들이 전혀 눈치를 못 채는 해프닝이 발생했다.

일전에 시카고 경찰국 청소년 프로그램에 참가한 적이 있으며 경찰이 되기를 열망한 이 소년은 순찰하면서 무기를 휴대하지 않았고 티켓을 발부하지도 않았는데 모든 경찰들이 의무적으로 가슴에 다는 금속제 별 모양의 기장을 부착하지 않은 것이 순찰 경관 눈에 띄어 결국 체포됐다.






(c) 웹진 괴물딴지 1999-201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