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봉 직전 죽은 영화의 주연 배우들

2003년 10월 6일 미국 앨라스카에 있는 캐트마이 국립공원에서는 그리즐리곰 애호단체 회장 티모시 트레드웰씨와 그의 여자친구 에이미 휴게나드씨가 곰에 잡혀먹힌채 발견된 사건이 발생했다.

검은 곰보다 사나운 곰들로 알려진 그리즐리 곰들이 전혀 인간을 해치지 않는다는 책을 쓰고 그리즐리 곰들과 가까이 어울렸던 그는 당시 다큐멘타리 영화를 촬영하고 있었는데 영화에는 그가 여자친구 에이미와 함께 야생 그리즐리 곰들이나 여우 등을 쓰다듬어주고 함께 잘 지내는 모습이 촬영됐다.

티모시 트레드웰이 살아생전 촬영한 장면들을 모아 만든 다큐멘타리 영화 '그리즐리맨(2005)'은 흥미로운 야생동물의 모습이 자연 그대로 방영되고 주인공들이 숨졌기 때문에 높은 호평을 받았는데 그리즐리맨은 영화의 개봉 전에 주인공이나 영화의 실존인물이 숨진 첫 영화는 아니다.

지난 수십년간 헐리우드에서 영화 개봉 직전 주인공들이 공교롭게 사망하여 히트친 영화들이 제법 있는데 잘 알려진 영화들이다.

가장 널리 알려진 사례는 헐리우드에서 막대한 제작비를 들인 '용쟁호투(1973)'의 주인공 이소룡이 의문사한 사건인데 그의 죽음 후에 개봉된 용쟁호투는 세계적으로 흥행에 대성공을 했지만 불행히도 이소룡의 아들 브랜돈 리도 정확히 20년 후 '더 크로우(1994)'를 찍던 중 악당역을 맡은 배우가 쏜 총을 맞고 사망했다.

브랜던 리는 사고난 총에 오래전에 발사된 실탄이 불발이 되어 총신에 박혀있다가 공포탄으로 충격을 받아 발사돼 사망한 것으로 조사결과 판명됐지만 당시 그가 주연한 영화는 막대한 자금을 투입했지만 흥행에 성공할 가능성이 없었고 '이소룡이 살아생전 귀신과 싸웠다'는 기이한 내용을 다룬 영화 '드래곤: 더 브루스 리 스토리'가 개봉되기 몇주전인 1993년 3월 31일에 총을 맞고 숨져 '드래곤: 더 브루스 리 스토리'와 '더 크로우'에 적지않은 관객이 동원됐다.

1994년에는 비만형의 캐나다 출신 영화배우 존 캔디가 웨곤스 이스트(1994)를 촬영하던 도중 44세의 한창 나이에 갑작스런 심장마비로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고 그가 마지막으로 출연한 영화가 된 로우 버젯 영화 웨곤스 이스트는 극장과 비디오로 높은 인기를 끌었다.

1997년에는 NBC TV의 유명 엔터테인먼트 프로그램인 '토요일밤의 생방송' 프로 출신 코메디언 크리스 팔리가 큰 예산을 들인 새 영화 헐리우드 닌자 (1997)의 개봉 직후 영화가 박스오피스에서 큰 인기를 끌지 못했던 시기에 갑자기 숨졌는데 그가 살아있는 모습을 마지막으로 본 사람은 아파트에 함께 있었던 창녀로 그녀는 크리스 팔리가 바닥에 누워있는 것을 보고 술을 많이 마셔서 자는줄 알고 아파트에서 나왔다고 증언했다.

영화의 개봉 직전 숨진 또다른 인물은 영화 '인터뷰 위드 뱀파이어'의 후속작 '퀸 오브 더 댐드(2002)'의 주인공이었던 가수 알리야였는데 죽기 전 이름이 아라빅 이름이라고 뉴스에 여러차례 보도된 적이 있던 그녀는 영화를 거의 다 촬영한 상태에서 갑자기 바하마에서 전세 비행기가 추락해 숨졌고 퀸 오브 더 댐드는 그녀의 남동생이 여장을 하고 대신 촬영을 끝냈다.

2004년에는 가요계의 거장 레이 찰스의 일대기를 다룬 영화 '레이'의 개봉 직전 레이 찰스가 74세의 나이로 타계했고 영화 촬영 당시 건강한 모습으로 주인공 제이미 폭스에게 연기를 지도해주며 폭소를 터뜨리고 웃는 모습이 DVD에 수록된 그의 일대기 영화는 오스카상 및 골든글러브 상을 휩쓸고 2004년 최고의 영화로 선정됐다.

2005년에는 카리비안의 해적으로 유명한 키에라 나이틀리가 주연한 영화 도미노의 실존인물인 유명한 여배우의 딸로 모델 활동을 하다 현상수배범을 잡는 바운티 헌터가 된 도미노 하비가 자신의 일대기 영화 개봉 직전 35세의 나이로 집에서 마약을 과다복용해 변사체로 발견돼 모든 언론에 일제히 보도되는 사건이 발생했고 막대한 제작비를 들인 것으로 확인된 '도미노'는 곧 개봉될 것으로 알려졌다.

우연의 일치인지, 아니면 위의 배우들이 치밀한 계획하에 흥행 성공을 위해 희생된 것인지는 알 수 없지만 공교롭게 개봉을 전후해서 이렇게 많이 주연배우나 실존인물이 사망한 사건이 발생하고 있는 기이한 현상을 놓고 수많은 음모론이 나도는 것이 사실이다.






(c) 웹진 괴물딴지 1999-201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