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단된 신체 부위를 복구시키는 재생의술


2008년 3월 23일 미국 CBS 뉴스는 절단돼 없어진 신체 부위를 원상태로 복원시켜주는 신비한 새 재생의학용 파우더에 관해 보도했다.

불의의 사고나 전쟁터에서 신체 일부분을 잃은 사람들이 손상된 신체 부위에 바르면 절단된 부위가 놀랍게도 몇 주 만에 원상태대로 저절로 복원되는 공상과학 영화에나 나옴직한 이 파우더 재생의술이 오늘날 미국에서 이미 실용화됐다는 놀라운 이야기다.

CBS 뉴스는 3년 전 모형 비행기 프로펠러에 손가락 끝 마디를 잃은 리 스피백의 경우를 예로 소개했다. 스피백은 첨단의학 연구 과학자인 형이 손상된 손가락에 바르라고 보내준 가루를 잘린 손가락에 발랐는데 불과 4주 만에 살, 혈액, 혈관 그리고 손톱까지 완벽한 손가락이 다시 생성되고 손가락 기능이 정상으로 돌아오자 크게 놀랐다고 한다.

미국 피츠버그대학교의 맥고완 재생의학연구소 과학자들은 이 가루가 세포외기질(Extracellular matrix)로 불리는 돼지 방광 성분으로 만든 물질이며 단백질 혼합 물질로 외과 의사들이 손상된 힘줄 연결 조직을 복원하기위해 사용하는 세포조직을 재생시키는 비밀을 간직한 물질이라고 말한다. 이 물질이 세포에게 상처받은 특정 부위 세포조직을 다시 정상으로 만들라고 명령한다는 것이다.

과학자들은 오래전부터 꼬리를 자르고 도망가는 도마뱀이 꼬리를 다시 정상적으로 복원하는 신체 재생능력과 슈퍼 쥐의 귀에 구멍을 뚫어 구멍이 하루 만에 스스로 메꿔지게 하는 복원실험에 성공했고 쥐의 등에 인간의 귀가 자라게 하는 신체 파트 생성실험 등에도 성공한 바 있다.

맥고완 연구소 연구원들은 인간의 모든 신체 부위가 다시 자라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며 어느 세포를 찾아 다시 자라게 할지 정확하게 식별해 자극을 준다면 앞으로 혈관, 신경, 근육 세포, 장기 등 신체 어떤 부위라도 직접 자체 세포로 재생시킬 수 있다고 믿는다. 스피백의 손가락이 다시 복원된 것처럼 팔 다리나 신체 장기들도 다시 새로 만들 수 있다고 말한다.

신체 부위 생산공장 시스템이 가동되고 있다

웨이크 포레스트 대학에서 이 연구를 진행하고 있는데 현재 연구원들은 신체 이식용 근육 조직과 내장, 심장 조직 등을 제조하는 신체 부위 생산공장 시스템을 가동해 전문 인가 기업을 통해 이식을 원하는 환자들에게 환자 자신의 세포로 만든 장기를 생산해 공급하고 있다.

텐죤 컴퍼니는 이 웨이크 포레스트의 연구소 생산 공장을 통해 신체의 특정 부위가 안 좋은 환자의 세포를 받아 실험실에서 그 부위를 단기일에 생성해 자신의 DNA와 일치하는 장기나 내장, 몸 부위를 완벽하게 이식받는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서비스 하고 있다.

미국 필라델피아에 있는 토마스 제퍼슨 병원은 최근 환자의 세포를 배양해 만든 방광을 그 환자의 몸에 이식하는 수술에 성공했다.

장기제공자를 수년간 기다리던 과거와 달리 이제 자신의 세포로 만든 새 장기를 몇 개월만에 만들어 이식 수술을 받고 환자는 8주 만에 정상 기능을 되찾고 완쾌된다. 이러한 재생이식수술이 미래의 의술 같지만 이미 시행되고 있다.

이 재생기술을 가장 필요로 하고 있는 이들은 미군이다. 미 육군은 현재 피츠버그 대학교와 함께 몸 부위를 잃은 병사들이 신체 부위를 다시 자라게 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그들은 이같은 연구를 통해 몸 부위만이 아닌 손상된 근육과 조직, 그리고 불에 탄 살갗까지도 완벽하게 재생되기를 바라고 있다.

독일의 과학자들은 화상을 입은 환자의 화상 부위에 환자의 세포를 뿌려 살갗이 빠르고 완벽하게 재생하는 실험을 했고 미국 피츠버그 메디컬 센터에서는 심장에 환자의 줄기세포를 주사해 혈관을 재생시키는 수술을 시행했다. 인후암 환자의 식도를 새로 만들어 이식하는 의학 실험도 계획하고 있다.

심장 질환자를 수술하지 않고 심장에 줄기세포를 주사해 새 동맥을 재생시키는 놀라운 재생의술을 심장병 분야의 '성배'라고 말하는 과학자들은 이러한 새 재생의학의 약진으로 앞으로 인간들은 오래오래 건강하게 잘 살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한다.

유상현〈웹진 '괴물딴지' 운영자〉ddangi__@hotmail.com






(c) 웹진 괴물딴지 1999-201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