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말라야 산맥에 사는 거인족 이야기



(그림설명: 10척이 넘는 거인의 조각을 쳐다보고 있는 사람)

18세기 인도에서는 山양을 사냥하기 위해 히말라야 산맥의 카슈미르 지방을 찾은 한 사냥꾼이 정체를 알수없는 초대형 거인족을 만나는 사건이 있었습니다.

당시 산맥의 진입로 근처에서 산양을 찾은 사냥꾼은 화약총을 겨누고 방아쇠를 당기기 직전 누군가 알수 없는 언어로 허둥지둥 자신에게 달려오는 모습을 보았고, 순간 자신에게 달려오는 사람의 키가 무려 8척이 넘는것을 본 그는 총을 바닥에 떨어뜨리고 부들부들 떨게 되었습니다.

아무렇지도 않은 평상복을 입은 거인이 자신에게 다가와 땅에 떨어진 총을 줍고 멀리 앉아있는 산양을 가리키며 고개를 젓는 모습을 본 사냥꾼은 더럭 겁에 질려 알았다며 있는 힘을 다해 마을로 도망을 쳐오게 되었습니다.

그후 마을에 있는 여러 수도승에게 자신이 거인을 목격했다고 말한 사냥꾼은 수도승들이 '자네가 카슈 미르 지방에 사는 거인족을 만났구만'이라고 말하며 즐거워 하는 모습을 보았습니다.



(그림설명: 유럽의 동화에 등장하는 두머리 거인)

1933년 히말라야를 등정하던 프랑스의 등정팀은 카슈 미르 지방에서 식량이 다 떨어져 고민을 하다 먼 산등 성이에 지도상 없는 산악 마을을 찾아 이를 들어가보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마을에 지나다니는 사람들 키가 평균적으로 무려 8척이 넘는것을 보고 크게 놀란 등정팀은 그들에게 손짓발짓으로 음식을 찾고 있다는 말을 하였고, 그들이 여러가지 채소를 가져다주며 얼마라고 말을 하는것을 듣게된 그들은 채소의 크기가 보통 채소의 5배가 넘는 것을 보고 크게 놀라게 되었습니다.

당시 그들에게 돈을 주려한 등정팀은 거인족 사람 들이 고개를 저으며 자신들은 외부의 돈을 사용하지 않는다는 뉘앙스를 주자 손목시계를 주었으며 순간 거인족의 팔목이 너무나 굵어 엄지손가락에 시계를 착용하는 모습을 본 등정팀은 도망을 치듯 마을을 빠져나오게 되었습니다.

후에 보통 사람들이 사는 마을로 내려가 자신들이 거인족을 봤다며 증거로 상당히 큰 고구마등을 제시한 등정팀은 많은 사람들이 그들을 어디서 목격하였냐며 지도상으로 장소를 제시하라고 한뒤 문제의 지역을 함께 탐험하려다 분명히 거인족 마을이 있던 장소에 아무것도 없는것을 보고 의아해 하였습니다.



(그림설명: 10척 거인의 조각을 옮기는 사람들)

1997년 카슈미르 지방에서는 지역을 순찰하던 인도의 군인들이 정체를 알수없는 초대형 개를 목격하는 사건이 있었습니다.

겉모습으로 보아 보통 양치기 개 같이 생겼으나 문제의 개 크기가 보통 황소보다 1.5배가 큰 모습을 본 군인 들은 이를 생포하려다 누군가 멀리서 휫파람을 부는 소리를 들었습니다.

순간 양치기 개가 휫파람 소리를 듣고 산등성이로 뛰어 가는 모습을 본 군인들은 먼 산 위에 키가 적어도 8척이 넘는 정체불명의 인물이 자신들을 내려다보며 손을 흔들고 있는 모습을 보았습니다.

그때 거인의 모습을 보고 깜짝놀란 군인들은 그에게 손을 흔들어주고 미행하다 그가 눈보라속으로 들어 가자 자신들의 시야에서 사라져 버리는 모습을 보았고, 그후 눈에서 거인과 개의 발자국을 찾던 군인들은 그들의 발자국이 어느 한 지점에 멈춘뒤 없어져버린 모습을 보았습니다.



(그림설명: 발리섬의 동화에 나오는 거인족의 구상도)

카슈미르 지방에 살고있다는 거인족들의 정체는 과연 무엇일까요?






(c) 웹진 괴물딴지 1999-201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