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른 차원의 세상을 체험한 사람들의 이야기



(그림설명: 베스트셀러 소설인 이상한 나라의 엘리스)

1893년 프랑스의 난테스시주의 한 숲에서는 나비를 수집하던 대학교수가 정체를 알수없는 이상한 세계를 목격하는 사건이 발생하였습니다.

여느때와 다름없이 나비를 쫓다 숲속 깊은곳에 들어온 교수는 나뭇잎 위에 태어나서 한번도 본적이 없는 초대형 나비가 날개를 펄럭이고 있는 모습을 보았고, 순간 겁이나 주위를 둘러본 그는 문제의 숲속안 모든 식물과 동물의 크기가 보통보다 적어도 5배는 큰 이상한 모습을 보았습니다.

깜짝놀라 뒤로 돌아 자신이 걸어온 발자국을 따라 숲을 빠져나가려한 그는 갑자기 자신의 주위에 있는 환경이 꼭 널판지에 그려진 그림들같이 2차원으로 보였으며 도저히 영문을 알수없어 주위를 둘러보다 도시가 보이는 방향을 향해 걸어가던 그는 2차원으로 이상하게 보이는 바닥의 돌이 동그랗게 보이는 장소가 있어 그곳으로 무조건 달려 미지의 장소에서 탈출을 할수 있었습니다.

그후 신문과 연구발표자료등에 '난테스시에 있는 다차원 볼텍스'에 관한 체험을 기재한 그는 자신이 사망을 하는 날까지 자신은 다차원의 볼텍스 안으로 빨려들어갔었던 사람이라는 사실을 주장하였습니다.



(그림설명: 미국에 있는 고대 원주민들의 블랙홀 벽화)

1925년 낙타를 타고 사하라 사막 근처를 돌아다니다 없어진 친구를 찾아 아프리카 대륙을 방문한 네델 란드의 관광객들은 자신들도 시장에서 낙타와 물 주머니등을 빌려 일주일전 친구가 없어진 사막을 들어가 그의 시신이라도 찾으려는 계획을 하였습니다.

사막안을 얼마간 걸어들어가다 갑자기 먼 지평선에 거대한 도시가 보이는 모습을 본 일행은 분명 신기루로 추정된 문제의 도시가 신기루라고 하기에는 너무나도 모습이 정확히 보여 서로 의아해 하다 문제의 도시를 방문해보기로 결정을 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도시는 가까이 가면 갈수록 거꾸로 모습이 더 작아보였고, 영문을 알수없어 물을 마시려한 일행중 한명은 뜨겁고 더운 사막 한가운데서 물주머니의 물이 굳어버린 모습을 보았습니다.

순간 물통을 자세히 보다 물통의 모습이 종이한장 같은 이상한 모습으로 보이는 현상을 목격한 일행은 사막 한가운데서 물이없어졌다는 사실을 깨닫고 전속력으로 마을을 향해 달렸고, 갑자기 뒤집어져있던 물주머니에서 물이 쏟아지는 모습을 본 일행은 겁에질린뒤 계속 마을을 향해 달린뒤 다시는 사막으로 돌아갈수 없었습니다.



(그림설명: 이상한 나라의 엘리스중 한장면)

1931년 스페인에서는 해변에서 수영을 하던 수영객이 물에서 깊히 잠수를 하고 나온뒤 해변가에 정체를 알수 없는 1800년대 수영복을 입은 사람들이 이상한 수염을 기르고 일광욕을 즐기고 있는 모습을 보았습니다.

보통 사람들이 입는 삼각 수영복을 입고 물속에서 나온 그는 무엇엔가 놀란듯 눈을 크게 뜨고 자신을 쳐다보는 사람들의 모습을 보았고, 왠지모르게 어색해서 다시 물로 들어갔던 그는 주위에 있는 모든 사람들이 다 똑같은 옛 수영복을 입고있는 모습을 보았습니다.

그러던중 갑자기 수영복이 아닌 검은 옷을 입은, 얼굴에 여러 흉터가 있는 사람이 '다시 잠수하라'고 말하는 모습을 본 그는 물속깊히 들어가 잠수를 하던중 물속에 있던 물고기들이 순식간에 모두 정지한뒤 갑자기 종이가 뒤집어지듯 없어지는 모습을 보게 되었습니다.

그후 물속에서 나온 수영객은 방금전에 있던 이상한 옷을 입은 사람들이 하나도 없는것을 보고 자신이 어떻게 하여 다른 세계로 잘못 들어갔었는지를 알수 없어 공포에 사로잡히게 되었습니다.



(그림설명: 다차원을 표현한 현대미술 작품)

세계의 여러나라 사람들이 다른 차원을 목격한 경험을 한 이유는 무엇일까요?

혹시 오늘날 전세계에서 실종된 사람들중에는 다른 차원으로 빨려들어간 사람들이 있는것은 아닐까요?






(c) 웹진 괴물딴지 1999-201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