윈체스터 총을 제조한 가족을 괴롭히는 원주민 귀신들



(그림설명: 윌리암 윈체스터의 미망인 세라가 지은 거대한 가옥)

1800년대말 미국 최대의 총기 생산업체 윈체스터사의 사장 윌리암은 원인모를 병에 걸려 그의 아내 세라를 남기고 사망한다.

사망하기 직전 세라가 보는 앞에서 침대위를 바라보며 무언가 중얼거린 윌리암은 아내를 보고 무슨 말을 하려다 숨울 거둔다.

어려서부터 미신에 관심이 많던 세라 윈체스터는 심령학자를 만나 사후세계에 있는 남편과 대화를 나눌 수 있게 해달라는 요청을 했다. 윌리암을 부르던 심령학자는 갑자기 그의 주문을 가로막는 수천여명의 인디언 원주민들과 말, 돼지, 닭 등의 농장 가축들의 혼령들이 분노하는 것을 느낀다.

심령학자는 영혼들이 매우 노하여 세라를 마구 꾸짖는 상황을 세라에게 상세히 전해주었고, 영문을 몰라 겁에 질린 세라는 '그들의 노여움을 어떻게 풀어줄 수 있는가'라고 물어보았다.



(그림설명: 새라 윈체스터씨의 생전 모습)

심령학자는 '그들이 모두 윈체스터 총을 맞고 죽었기 때문에 윈체스터 총기 회사의 사장인 당신 옆에 붙어서 당신이 죽을날만을 기다리고 있다'며 '당신이 죽기전 그들을 조금이라도 편안하게 해주려면 캘리포니아주로 이주한 뒤 모든 영혼들이 한꺼번에 머물 수 있는 거대한 대궐같은 집을 지으라'는 말을 전한다.

1884년 캘리포니아의 산호세시로 이주한 세라는 8개의 방이 달린 집을 장만한 뒤 남편이 남긴 수억불로 수십여명의 목수를 고용한뒤 38년간 760여개의 방을 짓고 600여개의 방을 부수어 산호세 시에서 가장 큰 저택을 소유하게 되었다.

현재 저택에 있는 160여개의 방들 중 일부는 인간이 사용할 수 없게 디자인이 되어있고 수십여개의 대형계단이 있는 그녀의 저택은 오늘날까지도 매일 밤마다 많은 사람들이 흐느끼는 소리가 들린다.



(그림설명: 현재 윈체스터씨 저택에서 기념품으로 판매중인 엽서)

집을 지은 38년간 매일밤 자정이면 저택의 중앙에 위치한 비밀방에 들어가 귀신들을 만났다는 세라는 귀신들이 원하는 디자인으로 집을 지어 주었고 비밀방에는 3개의 문이 있는데 그중 1개는 1층으로 떨어지는 낭떠러지가 있고, 다른 1개는 옆방의 옷장으로 통하여 한번 문을 나간 사람이 옷장을 통해 다시 방을 못들어오도록 디자인되어 있다.

가문 대대로 요크사이어 메이슨의 전통을 지켜온 세라는 이태리와 영국에 있는 메이슨들의 힘을 빌어 집안을 13의 숫자로 치장된 장신구로 보호했고 메이슨들이 치장한 방들과 화장실등에는 원주민 귀신들이 그녀를 쫓아 들어올 수 없었다.

집안에 있는 13번째 화장실에는 집안 유일의 욕조가 있고 그 방에는 13개의 창문이 있다.

집안에서 가장 큰 계단은 13개이고 집앞의 도로에는 13개의 야자수가 심어져 있다.



(그림설명: 유명한 관광지로 부상한 윈체스터씨 가옥의 내부)

1906년 귀신들에게 '난 더 이상 너희들을 도와주고 싶지 않다'라는 발언을 한 세라는 분노한 귀신들이 다음날 새벽 지진을 만들어 세라가 잠자던 방을 무너 뜨렸고 몇시간동안의 구조작업 끝에 겁에 질린채 발견된 세라는 그후 더욱 더 열심히 집을 지었다.

모든 공사는 1922년 그녀가 사망한 날 같은 시각에 끝나게 되었는데 현재 집안의 곳곳에는 수십여명의 목수들이 일을하다 그녀의 사망으로 인해 중단 된 미완성 건축물들의 모습을 볼 수 있다.

세라는 그녀의 주장대로 윈체스터 총을 맞아 죽은 영혼들에 의해 괴롭힘을 당한 것일까?





(c) 웹진 괴물딴지 1999-201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