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사의 인공위성 감시카메라에 우연히 찍힌 UFO의 모습



(그림설명: NASA의 인공위성 정보를 해킹한 마틴 스텁스씨)

과연 미국의 우주항공국은 현재 지구의 주위를 떠돌고 있는 UFO에 관한 진실을 은폐하고 있는것일까요?

2000년 4월 3일, 캐나다의 BC주 밴쿠버에 거주하는 케이블 TV 방송국 매니저 마틴 스텁스씨는 자신이 1996년부터 해킹한 NASA의 인공위성 감시카메라에 나타난 UFO의 모습들을 90분짜리 비디오테입에 공개하였습니다.

NASA의 관제소와 허블천체망원경을 고치러 대기권 밖으로 나간 미국의 우주인들과의 교신내용도 함께 녹음한 스텁스씨는 NASA측에서 자신들의 화면에 나타난 UFO를 보고도 크게 놀라지 않는 사실을 지켜본뒤 깜짝 놀라게 되었습니다.



(그림설명: 현재 고장난상태로 대기에 방치되어있는 허블 천체망원경)

NASA의 진실 은폐설은 화성에 무인 인공위성이 출발 하였던 1965년부터 시작되었으며 당시 화성 근처로 비행하던 무인 인공위성은 화성의 표면에 착지를 하자마자 자신을 쫓아온 거대한 UFO 2대의 모습을 송신하고 행방불명이 되었습니다.

당시의 무선으로 지구에 전달된 송신내용은 미국의 우주항공국만이 아닌 구소련과 프랑스, 그리고 영국 등의 정보국에서도 발췌를 할수있었다고 하나, 이 사실은 영원히 공개가 되지 않았습니다.

1996년 밴쿠버에서 케이블 TV의 송신탑 주파수를 맞추다 우연히 미국의 우주왕복선 아틀란티스호의 인공위성 설치/교체 교신내용을 포착하게된 스텁스 씨는 다른일을 하다 TV 화면에 나타난 원반형 은색 물체가 우주왕복선의 인공위성 주위를 빙글빙글
도는 광경을 목격한뒤 '이는 아마도 NASA가 개발한 신기술 인공위성 장치인것같다'는 착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림설명: 대기권을 마음대로 드나들고있는 UFO들의 모습)

계속 화면을 보고있던 스텁스씨는 원반형 괴물체가 빠른속도로 지구를 향해 돌진하는 광경을 목격하였 으며 몇초후 그 물체 뒤로 수십여개의 각기 다른 형체/크기를 가진 비행물체들이 지구로 내려 가는 광경을 목격한 스텁스씨는 경악을 금치못하였습니다.

그는 자신이 보고있던 나사의 인공위성/우주왕복선의 CCTV속에 찍힌 화면안에 계속하여 UFO가 나타난 다는 사실을 발견한뒤 이를 녹화하기 시작하였다고 하며, 현재 그는 무려 2500시간 이상의 UFO 동영상을 보유하게 되었습니다.

얼마전 "확실한 증거"라는 이름의 비디오테입을 공개한 스텁스씨는 비디오테입안에 1998년과 1999
년에 나타난 허블천체망원경의 UFO 이미지들을 공개하였습니다.



(그림설명: NASA의 우주왕복선이 지구에 송신한 UFO 동영상 화면)

비디오가 공개된후 미국의 우주항공국은 스텁스씨를 고발하려다 시민단체의 반발로 도중하차 하게 되었 으며 영국의 UFO 협회를 통해 전세계로 공개 된 스텁스씨의 비디오는 현재까지 촬영된 지구내의 UFO들과는 다르게, 너무나도 가깝고 현명한 화질을 가지고있어 UFO 전문가들을 깜짝놀라게 만들었습니다.

과연 마틴 스텁스씨는 상식적으로 불가능한 우주 왕복선과 NASA간의 교신내용을 어떻게 해킹할수 있었을까요?

만약 작은 방송국의 매니저가 NASA의 교신내용을 해킹할수있었다면 왜 전세계의 큰 매개체들은 자신 들이 목격할수있었던 UFO의 진실을 일반에 공개 하지 않았던것일까요?






(c) 웹진 괴물딴지 1999-201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