힙합스타 투팍 샤쿼는 살아있는것일까 - 1



(그림설명: 1996년 의문의 죽음을 당한 힙합스타 투팍 아마루 샤쿼)

1996년 9월 7일 토요일, 마이크 타이슨의 재기전을 보기위해 라스베이거스의 MGM 그랜드 호텔을 찾아온 힙합스타 투팍샤쿼와 투팍의 레코드사 사장 슈가 나잇은 타이슨의 권투경기가 시작 되기 전 자신의 VIP석에 앉아있던 로스앤젤레스의 크립 갱 멤버를 발견하고 친절하게 다른 곳으로 옮기라고 부탁했다.

갱 멤버 올란도 앤더슨은 욕설을 섞으며 자신은 움직일 생각이 없다는 말을 했고 크립과 적대관계인 블러드 갱의 멤버들로 이루어진 슈가 나잇의 바디가드들은 올란도 앤더슨을 잡고 호텔의 로비로 나간 뒤 CCTV 카메라가 보는 앞에서 그를 집단 구타했다.

권투경기를 관람한 뒤 슈가 나잇의 BMW를 타고 4대의 중무장한 경호 차량과 함께 자신들의 호텔로 돌아가던 투팍과 슈가나잇은 운전석 창문 쪽에 오픈카를 탄 미녀 두 명이 유혹하는 장면을 목격했다.

미녀들에게 한눈이 팔려 차의 왼 측을 보고 있던 그들은 갑자기 오른편에 캐딜락이 급정거하며 캐딜락에서 튀어나온 정체불명의 남성이 권총으로 무려 12발의 총알을 발사하는 사태를 체험했다. 괴한은 투팍에게 5발을, 그리고 슈가 나잇에게는 머리에 한발을 명중시킨 뒤 유유히 도망갔다.



(그림설명: 1993년 힙합스타 퍼블릭 에네미의 콘서트장에서 찍은 사진)

머리에 총을 맞은 슈가 나잇은 전속력으로 액셀레이터를 밟아 약 200m를 움직이다 정신을 잃었고 투팍 역시 기절했다.

1994년 감옥에 있던 투팍을 거금을 들여 풀어준 것으로 인연이 된 슈가 나잇은 약 1년사이 투팍을 이용하여 약 550여개의 노래들을 녹음하도록 유도했다.

이로인해 투팍은 예전에 엘비스가 마피아의 라스베가스 극장 식당에 묶여있듯 오도가도 못하는 신세가 되었다.

병원으로 옮겨진 투팍은 곧장 중환자실로 옮겨진 뒤 수술을 받았고 그는 7일뒤 숨을 거두고 말았다.



(그림설명: 죽기직전 BMW를 타는 투팍)

투팍이 죽은 뒤 '마카벨리' 라는 이름으로 나온 그의 새 앨범은 밀리언셀러가 되었고 그의 새 앨범은 많은 사람들에게 그의 죽음에 관한 의문을 줬다.

투팍의 살인사건을 조사한 라스베가스의 연방수사국은 당시 4대의 경호차량에 타있던 9명의 청년들이 목격자에 관한 진술을 하지 않는 점을 수상하게 생각했다.

유일하게 연방수사국을 도와주려고 한 목격자 카다피는 뉴저지에서 살해당했고 그 후 연방수사국은 수사의 촛점을 슈가 나잇에게 맞췄다.

병원에서 퇴원한 뒤 연방수사국에 잡혀간 슈가 나잇은 수사관들에게 전혀 협조를 안하다 라스베가스의 호텔 로비에서 찍힌 구타 장면 때문에 가석방이 취소되어 9년 실형을 구형받았다. 투팍이 죽은 뒤 나온 뮤직비디오들 중에는 투팍이 죽은 뒤에 천국에서 랩을 하는 장면이 나와 많은 이들을 의아하게 만들었다.



(그림설명: 모든 범행과 사건 은폐에 연관된 것으로 의심받은 슈가 나잇)

[이곳을 누르시면 두번째이야기로 이동한다]







(c) 웹진 괴물딴지 1999-201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