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즈웰 사건 60주년에 공개되는 하웃 중위 회고록



(그림설명: 1947년 7월 8일에 보도된 비행접시 추락 기사)

1947년 7월 8일 미국 뉴멕시코 주 로즈웰 소재 데일리 레코드 신문은 UFO가 로즈웰 북쪽 40마일 지점에 있는 목장에 추락했다고 보도했다.

이 뉴스가 오늘날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로즈웰 UFO 추락사건'의 최초 공식 보도이다. 하지만 비행접시 추락 사고는 하루만인 1947년 7월 9일 군 당국에 의해 날씨 관측용 기구가 추락한 것을 오인한 것이라고 발표됐다.

1997년 7월 세계인들은 로즈웰 사건 50주년을 맞이해 미 공군으로 부터 새로운 사실들이 공개되는 것 아닌가 기대했지만 미 공군은 1947년 당시 일부 주민들이 목격했다고 증언한 외계인들의 사체가 실험용 인형들이었다고 발표하며 인형이 고공에서 떨어지는 동영상을 공개한 것 말고는 별다른 새 소식을 공개하지 않았다.

로즈웰 사건 60주년이 되는 2007년 7월에는 1947년 당시 지역 내 언론사들에게 비행접시 추락사건 관련 뉴스 보도 자료를 작성해 배포한 로스웰 육군 항공기지 소속 공보장교 월터 하웃 중위의 회고록이 공개될 예정이다. 그는 2002년 회고록을 집필해 가족들에게 자신의 사후에 세상에 공개하도록 당부했는데 지난 2005년 12월 15일 83세 나이로 타계했다. 유가족들은 그의 뜻에 따라 오는 7월 7일 그의 회고록을 모두 공개할 예정이다.



(그림설명: 월터 하웃 중위)

하웃 중위는 1993년 당시 상황에 대한 진술서를 쓴 적이 있는데 당시 언론에 공개된 내용에 따르면 그는 1947년 7월 8일 오전 9시 30분 기지사령관 윌리엄 블랜차드 대령으로 부터 전화를 받았다.

블랜차드 대령은 추락한 비행접시에서 수거한 잔해들과 부분품들을 보관하고 있다고 말했다.

블랜차드 대령은 하웃 중위에게 관내 두 신문사와 두 라디오 방송국에 뉴스 보도 자료를 배포하라고 지시했다. 블랜차드 대령은 현지 언론사들이 이 특종 뉴스를 최초로 보도하는 기회를 가져야 된다고 생각했다. 하웃 중위는 보도문을 작성해 두 라디오 방송국에 전달했고 데일리 레코드 신문과 모닝 디스팻치 신문에 기사를 배포했다.

하웃 중위는 다음 날 인근 포트워스 기지의 로저 래미 장군이 그 물체가 날씨 관측용 풍선이라고 해명한 뉴스 기사를 읽었다. 하지만 그는 당시 블랜차드 대령이 비행접시를 날씨 관측용 기구로 착각했으리라고는 절대 믿지 않았다.

1947년 당시 로즈웰 기지 정보장교였던 제시 마셀 예비역 소령은 1980년 그를 만나 래미 장군의 집무실에 보고된 사진들이 자신이 수거한 비행물체의 사진이 아니었다고 말했다. 하웃 중위는 로즈웰 사건 당시 제시가 직접 수거한 물체들이 외계로 부터 온 UFO의 잔해라고 확신했다.



(그림설명: 민간인들에게 먼저 발견된 비행접시 잔해)

하웃 중위가 2002년에 작성한 회고록에는 1993년 진술서와는 달리 구체적인 사항이 상세히 기술되어 있다. 그는 로즈웰 기지 84번 격납고에 블랜차드 대령이 수거한 UFO 잔해들과 여러 명의 키가 작고 머리가 큰 외계인 시체들이 보관되고 있었다고 적었다.

그는 7월 4일 휴가를 마치고 7월 7일 부대로 돌아와 비행접시 추락 사건에 관해 알았는데 정확한 추락 장소가 기지에서 40마일 북쪽으로 떨어진 지점이라는 말을 들었다. 비행접시 추락 장소는 민간인에 의해 먼저 발견됐고 이 때문에 사건과 관련된 소문이 주민들 사이에서 먼저 퍼지기 시작했다.

7월 8일 아침 7시 30분 기지사령부 참모 회의에 참석한 그는 비행접시 추락과 관련된 브리핑을 들었다. 그는 비행접시가 추락한 지점이 두 곳이라고 들었고 당시 브리핑은 정보참모 마셀 소령이 했다. 참모 회의에는 포트워스에서 온 래미 장군과 듀보스 대령도 참석했는데 그들은 사태를 어떻게 수습해야 할지 논의했고 시민들에게 무어라고 발표해야 할지 고심했다.

하웃 중위는 래미 장군이 펜타곤의 명령을 받은 것 같다고 생각했다. 장군은 시민들의 시선을 다른 곳으로 돌려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시민들이 비행접시가 추락해 외계인들의 시체가 발견된 정확한 지점이 어디인지 아는 것은 좋지 않을 것이라고 판단했다.

하웃 중위는 비행접시가 추락한 지점중 한 곳에 직접 찾아가 비행접시의 잔해들을 수거해가지고 왔는데 당시 수색작업은 두 팀이 수개월간 집행했다고 회고했다.



(그림설명: 최근 인터넷에 공개된 로즈웰 외계인 동영상)

로즈웰 사건 60주년을 맞는 2007년 7월 7일 미 공군은 과연 로즈웰 사건과 관련된 정보를 사실대로 공개할까? 아니면 우리는 70주년이 될 때까지 더 기다려야 할까?

[이곳을 누르면] 최근 인터넷에 공개된 로즈웰 외계인 동영상을 볼 수 있다.






(c) 웹진 괴물딴지 1999-201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