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치가 불태운 마티아스 스톰버거의 예언서



(그림설명: 치열한 참호전이 발생한 1차세계대전)

독일의 노스트라다무스로 불리우는 마티아스 스톰버거는 18세기 라벤스타인 교외 산림 자락에 있는 소작농 집안에서 태어났습니다.

그가 어떻게 미래에 발생할 일들을 예언할 수 있었는지는 알려진 바 없지만 그는 철도와 기차 등 다방면의 미래 기술과 세차례의 세계대전을 예언했는데 2차대전 직전 나치 정부는 그의 예언서에 히틀러와 나치가 등장하고 나치가 멸망한다고 쓰여있어 이를 모조리 수거하여 불태웠으나 스톰버거의 예언서는 다행히 나치 정권이 수립되기 이전 일부가 해외로 반출된 것이 남아 오늘날 전해오고 있습니다.



(그림설명: 1차대전에 처음으로 등장한 탱크)

철도와 기차, 자동차, 비행기가 등장하는 미래 세상

"철도가 건설될 것입니다. 철 괴물들이 황야를 달리며 소리치고 말이 필요없는 마차가 다니고 사람들이 새처럼 하늘을 날아다닐 거예요. (중략) 카톨릭 신앙은 거의 완벽히 소멸되고 종교는 상당히 나쁘게 취급될 것이며 그들은 그들의 생활방식 때문에 존경받지 못하고 그때가 되면 사람들 사이에 좋은 기독교인들은 많이 없을 거예요. 신의 계명은 하찮은 일꾼 뿐만 아니라 귀족계층에게도 존경받지 못하며 누구도 정의를 평가할 수 없고 돈이 없는 이는 권리도 없고 개보다도 못하게 취급받을 것 입니다. 사람들 사이에 질서가 없어지며 타락이 지속되는 것을 후회하게 됩니다."

1차, 2차, 3차대전의 시작

스톰버거는 인류의 첫번째 대전쟁은 '철 괴물'이 사용하는 '철도'가 자신의 마을을 지나갈 무렵에 발생한다고 했는데 실제로 1차 세계대전은 라벤스타인을 지나치는 칼렌넥과 데겐로에프 구구간의 철도 건설이 끝난 1914년 8월 1일에 발발했습니다.

"숲 외곽에 철도가 완성되고 철 괴물이 보일때 전쟁이 시작될 거예요. 말이 필요없는 철로 만들어진 요새(탱크)가 싸울 거에요. 첫번째 전쟁이 끝나고 20년에서 30년 있다가 규모가 더 큰 두번째 전쟁이 발생하여 수백만이 넘는 사람들이 죽는데 군인이 아닌 사람들도 죽어요. 하늘에서 불이 떨어지고 거대한 도시들이 파괴될 거예요. 두번째 큰 전쟁이 끝나고 세번째 참사가 발생하는데 이 전쟁에는 인공적인 무기들이 사용될 거에요. 엄청나게 대참사가 발생하는데 눈을 뜬채 지구의 모든 나라들이 참사를 겪게 되는데 그들은 무엇이 발생하고 있는지 모를 것입니다. 아는 이들은 말을 할 수 없을 거예요. 모든 것이 세번째 전쟁이 발생하기 전과 달라질 거예요. 지구의 많은 지역들이 거대한 묘지가 될 것이며 세번째 전쟁은 많은 나라들의 종말이 될 것입니다."



(그림설명: 2차대전 노르망디 상륙작전 당시 상황)

1929년에 발생한 주식시장 붕괴

이 끔찍한 전쟁(1차세계대전) 직후 돈이 가치가 없는 세상이 오는데 200 길더에 빵 한 쪽을 사게 되지만 기근은 없을 거에요. 돈은 철로 만들어질 것이며 금은 무척 가치가 높아져 작은 농장은 금 동전 몇개로 구입할 거예요.

3차 대전이 벌어질 때의 상황

"사람들이 아플거예요. 하지만 아무도 그들을 도울 수 없어요. 그것은 지속될 것이고 세상의 끝이 될 거에요. 하늘과 땅은 불에 탑니다 . 왜냐하면 모든 것이 끝나는 시기이기 때문이죠. 끝이라는 것을 알게 될 공포는 사람들을 벽에서 떨어지는 파리처럼 둑에서 떨어지게 할 거에요. 끔찍할 것입니다."

"노예에서 해방된 인종이 무척 빨리 발전할 것이며 그들은 시간이 지나며 커가지만 그들의 애정이 너무 매말라 무(無)로 돌아가게 됩니다."



(그림설명: 2차대전 부터 시작된 대규모 폭격전)

마티아스 스톰버거의 예언을 풀이한 전문가들 가운데는 그의 3차대전 묘사가 UN 등 범세계적 기구들이 존재해 실제로 발생할 가능성이 무척 낮아 1, 2차 대전 같은 직접적인 전쟁이 아닌 지구온난화로 인한 기후변동 대참사, 또는 정체불명의 바이러스에 의한 괴질이 지구전체에 창궐하는 것에 대한 예언이 아닌가 걱정하고 있습니다.

지난 수백년간 스톰버거를 비롯해 세계의 많은 예언가들이 공통적으로 3개의 큰 전쟁을 예언하고 모두 비슷한 종말을 예언한 이유는 과연 무엇 때문 일까요?






(c) 웹진 괴물딴지 1999-2010.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