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초로 외계인을 묘사한 고대 그노시스 문서



(그림설명: 나그 하마디에서 발견된 그노시스 문서)

1945년 12월 8일 이집트 럭소에서 북서쪽으로 100km 떨어진 작은 강가 마을 나그 하마디에서는 동굴에서 자연적으로 생성되는 비료 사바크흐를 찾아 헤매던 농부 모하메드 알리 삼만이 사바크흐를 캐내다 땅 속에 묻혀있는 길이가 1m가 넘는 이상하게 생긴 항아리를 발견했다.

상당히 오래된 것으로 보이는 항아리 안에 혹시 사악한 영혼이 들어있는 것은 아닌지 망설이다 오래전에 누군가 깊은 동굴에 금은보화를 항아리에 넣어 숨겨놓았을 가능성이 있다는 생각에 항아리를 깨뜨린 그는 항아리 안에 금은보화 대신 13개의 가죽에 쌓인 여러 권의 문서들이 있는 것을 발견했다.



(그림설명: 그노시스 고서를 발견한 모하메드 알리 삼만)

그다지 값어치가 있어 보이지 않는 문서들을 어떻게 할까 생각하다 부엌 땔깜으로 쓰기위해 사바크흐와 함께 집으로 가져온 그는 부엌 아궁이 옆에 쌓아놓는 뗄깜 더미에 문서들을 던져놨다고 하는데 마침 그는 얼마전 자신의 부친을 살해한 남성이 그가 사는 알 쿠아스르시를 지나간다는 말을 전해듣고 그의 형제들과 함께 원수의 숙소를 찾아가 살해하는 복수극을 저질렀다.

그 후 경찰이 자신들을 체포하러 올까봐 급히 마을 성직자에게 문서를 맡긴 삼만 형제들은 마을에서 잠적했다고 하는데 그들로 부터 고서를 전달받은 알 쿠아스르의 회교도 성직자는 고서가 이집트의 고대 기독교인들이 사용한 콥틱어로 쓰여진 것을 보고 읽어보다 책의 내용이 고대 그노시스 교리를 믿던 이들이 고서의 내용을 1,600년전에 옮겨적은 필사본이라는 사실을 알고 깜짝 놀라 첫번째 책을 현지 역사학자에게 보냈다.

곧이어 알 수 없는 과정을 통해 여러곳으로 분산된 뒤 암시장에서 거래되기 시작한 고서는 암거래를 단속하던 이집트 정부에 의해 일부가 적발되어 카이로의 콥틱 박물관으로 옮겨졌다고 하는데 문제의 문서는 우연히 콥틱 박물관을 방문한 프랑스 이집트학자 쟌 도레시씨에게 발견되어 본격적으로 연구되기 시작했다.

이 필사본에 오늘날까지 전해지지 않은 고대인들의 정보가 가득한 것을 확인하고 암시장에 돌아다니던 나머지 문서들을 수소문해 찾기 시작한 도레시는 이미 미국과 이태리 등 다른 나라들로 팔려간 문서들을 다시 찾기위해 노력했다고 하는데 그는 1,600년이 됐다는 고서를 검증하던 유럽의 여러 고고학자들이 문제의 문서들이 보통 자료들이 아님을 확인하고 이집트로 찾아오자 그들과 함께 세계 각지로 유출된 나머지 문서들을 찾기 시작했다.



(그림설명: 가죽 표지에 쌓여있는 그노시스 문서)

마침내 1955년이 되서야 52권의 책들을 모두 되찾는데 성공한 학자들은 이를 정밀 해독하기 시작했으며 이집트 정부가 고서를 해외로 가져가는 것을 허락하지 않자 사진으로 찍어 옮긴 학자들은 10년전 삼만의 집에서 땔깜으로 사용된 몇페이지를 제외하고는 거의 완벽했던 문서를 통해 논쟁의 소지가 많은 기이하고 새로운 고대 정보들을 얻었다.

학자들이 해독한 52개의 문서에는 그노시스 교리 이외에 기독교 관련 자료인 신약성서와 외경, 헬레니즘시대의 격언집 그리고 플라톤의 국가론 일부도 포함되어 있었다고 하는데 문서에 신약성서에 등장하는 인물들이 거론되지만 성서에 없는 내용들이 기술되어 있고 서책으로서는 최초로 지구 밖의 생명체에 관한 기술이 있음을 확인한 학자들은 이를 집중적으로 해독하며 연구했으며 고대 그노시스 교리를 믿던 이들이 신의 도움으로 몸에서 영혼을 분리해 먼 지역에서 벌어지는 일들을 보고 심지어는 과거와 미래까지도 볼 수 있는 능력이 있었다는 것을 확인한 학자들은 그같은 일이 실제로 어떻게 가능했는지 의아해 했다.

로마제국 말기에 카발라 비술을 행하며 그노시스 교리를 믿은 전통적 고대 종교 성직자들은 4세기경 그리스도교를 국교로 선포한 로마 제국이 종교학자들을 동원해 새로 기술한 성경의 내용이 고대 종교 서적에 등장하는 사실과 다른점이 너무 많고 중요한 사항들이 삭제됐다며 로마의 성경을 인정하지 않자 로마 제국에 의해 국교에 도전한 첫 이단자들로 낙인찍혀 엄청난 박해를 받았으며 그들은 주위로부터 강압적인 온갖 협박을 받고 고문당하며 처형되는 끝없는 고통을 받다 결국 밀교로 전락하고 말았다.

오늘날 미국과 러시아 및 세계 여러 나라에서 정보를 수집하는 목적으로 사용되는 리모트 뷰잉은 고대 그노시스 성직자들이 행한 리모트 뷰잉 방식을 그대로 재현한 것 처럼 흡사한 점이 많다고 하는데 놀랍게도 1960년대 초에 강대국 군사 정보국들에 갑자기 등장한 리모트뷰잉 기술은 1945년 이집트에서 발견되고 1955년부터 세계의 고고학자들에 의해 연구되고 분석된 고대 그노시스 문서에서 연유되었다고 전해진다.



(그림설명: 나그 하마디에서 발견된 그노시스 문서)

[이곳을 누르시면 두번째장으로 이동한다]







(c) 웹진 괴물딴지 1999-2010. All Rights Reserved.